UBF일용할양식
Sun
09/26
말씀 : 마태복음 23:25~39(26)
제목 : 너는 먼저 안을 깨끗이 하라
본문말씀)
25 화 있을진저 외식하는 서기관들과 바리새인들이여 잔과 대접의 겉은 깨끗이 하되 그 안에는 탐욕과 방탕으로 가득하게 하는도다
26 눈 먼 바리새인이여 너는 먼저 안을 깨끗이 하라 그리하면 겉도 깨끗하리라
27 화 있을진저 외식하는 서기관들과 바리새인들이여 회칠한 무덤 같으니 겉으로는 아름답게 보이나 그 안에는 죽은 사람의 뼈와 모든 더러운 것이 가득하도다
28 이와 같이 너희도 겉으로는 사람에게 옳게 보이되 안으로는 외식과 불법이 가득하도다
29 화 있을진저 외식하는 서기관들과 바리새인들이여 너희는 선지자들의 무덤을 만들고 의인들의 비석을 꾸미며 이르되
30 만일 우리가 조상 때에 있었더라면 우리는 그들이 선지자의 피를 흘리는 데 참여하지 아니하였으리라 하니
31 그러면 너희가 선지자를 죽인 자의 자손임을 스스로 증명함이로다
32 너희가 너희 조상의 분량을 채우라
33 뱀들아 독사의 새끼들아 너희가 어떻게 지옥의 판결을 피하겠느냐
34 그러므로 내가 너희에게 선지자들과 지혜 있는 자들과 서기관들을 보내매 너희가 그 중에서 더러는 죽이거나 십자가에 못 박고 그 중에서 더러는 너희 회당에서 채찍질하고 이 동네에서 저 동네로 따라다니며 박해하리라
35 그러므로 의인 아벨의 피로부터 성전과 제단 사이에서 너희가 죽인 바라갸의 아들 사가랴의 피까지 땅 위에서 흘린 의로운 피가 다 너희에게 돌아가리라
36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이것이 다 이 세대에 돌아가리라
37 예루살렘아 예루살렘아 선지자들을 죽이고 네게 파송된 자들을 돌로 치는 자여 암탉이 그 새끼를 날개 아래에 모음 같이 내가 네 자녀를 모으려 한 일이 몇 번이더냐 그러나 너희가 원하지 아니하였도다
38 보라 너희 집이 황폐하여 버려진 바 되리라
39 내가 너희에게 이르노니 이제부터 너희는 찬송하리로다 주의 이름으로 오시는 이여 할 때까지 나를 보지 못하리라 하시니라
서기관들과 바리새인들은 잔과 대접의 겉은 깨끗이 했으나 그 안은 탐욕과 방탕으로 가득했습니다. 또한 회칠한 무덤처럼 겉으로는 아름답게 보이려 애썼지만 그 안에는 더러운 것이 가득했습니다. 예수님은 이렇게 외식과 불법으로 가득하여 눈 먼 소경처럼 된 바리새인들에게 화가 있을 것이라고 책망하십니다. 오늘날은 외모지상주의 시대입니다. 외모를 가꾸고 자신을 나이스하게 포장하려 하지만 정작 자신의 마음을 가꾸는 일은 소홀히 하기 쉽습니다. 만물보다 부패한 것이 사람의 마음이라고 했습니다(렘17:9). 안을 깨끗케 하는 것이야말로 참된 자유와 기쁨과 평안을 누릴 수 있는 비밀입니다. 말씀을 가까이 하고 성령의 인도하심을 받을 때, 깨끗한 마음을 가질 수 있습니다(시119:9,갈5:16). 한편, 바리새인들은 선지자들의 무덤을 꾸미며 선지자들 편에 있는 것처럼 행세했습니다. 그러나 실상은 선지자들을 죽인 자들의 후손이었습니다. 그들은 앞으로 예수님을 십자가에 못 박아 죽임으로써 조상들이 남긴 분량을 모두 채울 것입니다. 그리하여 순교자들의 모든 피 값을 지불하며 심판을 받습니다. 예수님은 암탉이 그 새끼를 날개 아래 모음 같이 예루살렘이 회개하고 돌아오도록 끊임없이 도우셨습니다. 그러나 완강히 거부했습니다. 예수님은 이런 그들에게 임할 무서운 심판을 생각하시며 슬퍼하셨습니다.
적용
외양에 관심을 두고 있습니까?
한마디
먼저 안을 깨끗하게

어제
오늘
내일

UBF홈페이지
양식쓰기
성경읽기서비스

  유튜브 UBF 일용할양식 채널


Copyright 2019(c) University Bible Fellowship All rights reserved.